전체메뉴

donga.com

연예인 주식부자 1위에 박진영…SM-YG 올해 20% 넘게 하락
더보기

연예인 주식부자 1위에 박진영…SM-YG 올해 20% 넘게 하락

이건혁 기자 입력 2019-04-21 16:00수정 2019-04-21 16:0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박진영 JYP엔터테인먼트 이사. 동아일보 DB

박진영 JYP엔터테인먼트 이사가 보유한 주식 지분 가치가 1900억 원을 넘어서면서 연예인 가운데 주식부자 1위에 올랐다.

21일 재벌닷컴에 따르면 박 이사가 보유한 JYP엔터테인먼트 지분 17.8%는 18일 종가 기준으로 1922억 원이었다. 지난해 말 3만250원이던 주가가 18일 3만550원으로 소폭 오르자 지분 평가액도 1903억 원보다 19억 원(1%) 늘었다.

주가 방어에 성공한 JYP엔터테인먼트와 달리 SM엔터테인먼트와 YG엔터테인먼트의 주가는 올 들어 20% 넘게 하락했다. 지난해 말 기준 연예인 주식부자 1위였던 이수만 MS엔터테인먼트 회장은 지분 가치가 2306억 원에서 488억 원(21.22%) 감소한 1818억 원으로 나타나면 2위로 밀렸다. 3위를 차지한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대표의 지분 가치는 작년 말보다 322억 원(20.3%) 줄어든 1263억 원이었다. YG의 주가는 빅뱅 전 멤버인 승리가 ‘버닝썬 게이트’에 연루된 데다 국세청 세무조사를 받으면서 약세를 보였다.

이건혁 기자 gun@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