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마취총에 꿈쩍 않던 멧돼지, 결국 실탄 쏴서 잡아
더보기

마취총에 꿈쩍 않던 멧돼지, 결국 실탄 쏴서 잡아

뉴시스입력 2019-04-23 21:54수정 2019-04-23 21:5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공사 현장에 갑자기 나타나 난동을 부리던 멧돼지가 경찰에 의해 사살됐다.

23일 경남 의령경찰서에 따르면 오전 10시께 의령군 가례면의 배수로 공사 현장에 멧돼지 한 마리가 나타나 난동을 부렸다.

이에 작업하던 노동자들이 공구를 사용해 멧돼지를 쫓은 후 경찰에 신고했다.

출동한 소방대원이 인근 숲에 숨어있던 멧돼지를 향해 마취 총을 발사했으나 꿈쩍도 하지 않았다.

주요기사

결국 함께 출동한 경찰이 실탄 6발을 쏴 멧돼지를 잡았다.

사살된 멧돼지의 무게는 120㎏에 달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마취 총을 쏴도 쓰러지지 않아 할 수 없이 실탄을 사용했다”며 “조금만 늦었으면 사람이 다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의령=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