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박환희 “엄마 아들로 태어나 고마워”…7년전 출산 사진 공개
더보기

박환희 “엄마 아들로 태어나 고마워”…7년전 출산 사진 공개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9-01-13 09:48수정 2019-01-13 10:1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박환희 인스타그램

배우 박환희가 아들을 향한 변함없는 애정을 드러냈다.

박환희는 13일 인스타그램에 "7년 전의 지금 이 시간에 나는 졸음과 배고픔 사이에서 진통과 사투를 벌이면서도, 눈물 한방울 흘릴 수 없고 소리 한번 크게 낼 수 없는 엄마였다"라고 말했다.

이어 "출산 예정일에 정확히 양수가 터지고, 18시간의 진통 끝에 만나게 된 천사 같은 우리 아들"이라며 "엄마 배 속에서 열심히 나오느라 퉁퉁 부었지만 엄마 눈에는 가장 예쁘다. 이 땅에 엄마 아들로 태어나줘서 정말 정말 고마워. 아주 많이 보고싶다 우리 아들, #2012년1월13일오전9시38분3.0kg"이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박환희는 2012년 아들을 출산했던 당시 사진을 게재했다. 갓난아기를 품에 안은 박환희는 환하게 웃고 있었다.

주요기사

이후 그는 "내 껌탁지. 진실로 내 인생에서 가장 했던 시절"이라는 글과 함께 아들과 함께 했던 사진을 추가로 공개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포토·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