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성추행 女 배구 코치 영구제명
더보기

성추행 女 배구 코치 영구제명

뉴시스입력 2018-11-09 19:43수정 2018-11-09 19:4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성추행 의혹을 받고 있던 여자배구대표팀 전 코치가 영구제명을 당했다.

대한배구협회는 9일 제5차 스포츠공정위원회를 열고 전 여자배구대표팀 코치 A씨를 영구제명하기로 의결했다.

대한체육회와 배구협회 외부인사로 구성된 합동진상조사위원회는 조사결과 및 관련 당사자의 진술을 토대로 진천선수촌 내 성추행이 발생한 것으로 확인했다.

해당 코치는 2018 세계선수권을 앞둔 지난 9월17일 진천선수촌에서 술을 마신 뒤 방으로 돌아가는 과정 중 재활트레이너를 성추행했다.사건 발생 다음날 피해 트레이너는 차해원 전 감독에게 이를 알리고 퇴촌했다.

배구협회는 당시 차 감독의 지도·관리 책임과 관련해 차기 회의 때 진술기회를 제공 후 징계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다.

【서울=뉴시스】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