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설악산 첫 얼음… 쌀쌀한 날씨 당분간 지속
더보기

설악산 첫 얼음… 쌀쌀한 날씨 당분간 지속

김하경 기자 입력 2018-10-12 03:00수정 2018-10-12 09:2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설악산에서 올가을 첫 얼음이 관측됐다. 쌀쌀한 날씨는 다음 주 내내 이어지겠다.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관리공단에 따르면 11일 오전 3시 강원 인제군 설악산국립공원 중청대피소에서 얼음이 관측됐다. 당시 중청대피소의 최저기온은 영하 3도, 체감기온은 영하 9도였다. 이날 자동관측기기(AWS)로 측정한 설악산의 비공식 최저기온은 영하 4.1도였다.

이날 공식 최저기온은 대관령 영하 1도, 강원 철원 0.5도, 서울 6.1도였다. 12일은 서울 6∼17도, 대관령 영하 4도∼영상 12도, 광주 7∼19도, 부산 9∼19도 등으로 평년보다 4∼7도가량 낮을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 관계자는 “14일 기온이 반짝 오르겠지만 다음 주 내내 평년보다 추울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김하경 기자 whatsup@donga.com
주요기사
#설악산 첫 얼음#쌀쌀한 날씨 당분간 지속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