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하고(HAGO), 뉴컬러 ‘하고백’ 펀딩 시스템 반값 판매
더보기

하고(HAGO), 뉴컬러 ‘하고백’ 펀딩 시스템 반값 판매

동아닷컴 김동석 기자 입력 2019-04-24 09:07수정 2019-04-24 09:0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제공= 하고(HAGO)

셀럽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디자이너 인기백(bag)을 반값 이하의 가격에 구매할 수 있게 됐다.

온라인 펀딩&큐레이션 플랫폼 하고(HAGO)는 자체 생산하는 ‘하고 버킷백’ 새로운 컬러 3종을 선보이고 펀딩 시스템을 통해 정상가 대비 58%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하고(HAGO) 플랫폼 런칭을 기념해 선보인 ‘하고백’은 국내 유명 여배우 등 많은 셀럽들이 선택해 30차례의 리오더가 들어갈 정도로 큰 인기를 얻은 아이템이다. 성원에 힘입어 추가 출시된 이번 제품은 하고백 중에서도 가장 인기 있는 버킷백으로 기존의 ‘크림 베이지’, '브라운' 컬러 외 ‘헤이즐넛’, ‘올리브 그린’, ‘토마토 레드’ 3가지 색상을 추가해 총 5종으로 선보이게 됐다.

가격 경쟁력도 뛰어나다. 하고의 버킷백은 펀딩 시스템을 통해서만 판매돼 정상가 대비 무려 58%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하고(HAGO) 펀딩 시스템이란 일정한 기간 내에 생산자(디자이너 브랜드)가 정한 일정 수량만큼 구매 소비자가 도달되면 그 때부터 생산이 이루어지는 방식이다. 이를 통해 디자이너는 소비자로부터 펀딩 받은 투자금으로 재고의 부담 없이 생산에 착수하고 소비자는 합리적인 비용으로 우수한 품질의 상품을 구매할 수 있다.

주요기사

이러한 절차를 통해 선보이게 된 하고의 버킷백은 군더더기 없는 깔끔한 원통형 디자인에 넉넉한 수납공간을 갖췄다. 그러면서도 100% 소가죽을 사용해 감각적인 스타일까지 더해져 만들어졌다. 뿐만 아니라, 독일 명차의 쿠션 박음질에 사용하는 세라필 실을 사용하는 등 내구성과 품질 등에서 소비자들에게 높은 호평을 받고 있다.

하고(HAGO) 마케팅팀 김희운 차장은 “하고 버킷백은 많은 셀럽들이 선택할 만큼 우수한 품질과 감각적인 디자인으로 높게 평가 받고 있는 제품이다”며 “펀딩을 통해 매력적인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기회를 선보이는 만큼 소비자들의 많은 관심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하고 버킷백 펀딩은 다음 달 2일까지 진행된다. 펀딩 종료 후 내달부터 순차적으로 소비자들에게 배송될 예정이다.

한편 하고(HAGO)는 디자이너 브랜드 패션을 중심으로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제품을 선보이고 있는 신개념 온라인 펀딩&큐레이션 플랫폼이다. 판매하는 상품을 직접 착용하거나 사용하는 모습을 가감 없이 공개하고 펀딩 시스템 등을 통해 합리적인 비용으로 디자인과 품질 모두 만족스러운 제품을 구입할 수 있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동아닷컴 김동석 기자 kimgiza@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