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동아일보 기자 3명, ‘제5회 대한상의 사진공모전’ 대상 포함 수상
더보기

동아일보 기자 3명, ‘제5회 대한상의 사진공모전’ 대상 포함 수상

동아일보입력 2018-11-11 13:41수정 2018-11-11 14:1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퇴근 길엔. 동아일보 출판사진부 지호영 기자

아버지, 우리의 아버지. 동아일보 편집국 장승윤 기자

지호영 본보 출판사진부 기자가 대한상공회의소(회장 박용만) 주최 ‘제5회 대한상의 사진공모전’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수상작은 도심 뒷골목 작은 호프집에서 직장인들이 하루를 마감하는 ‘퇴근 길엔’이다. 장승윤 본보 사진부 기자와 김성남 출판국 기자도 각각 언론부문 최우수상과 우수상을 받았다. 최우수상작은 퇴근길 지하철 풍경을 담은 ‘아버지, 우리의 아버지’이다. 일반 부문과 언론 부문으로 나눠 선정된 수상작 75점은 오는 20일부터 열흘간 서울 중구 대한상의회관 야외광장에서 전시되고 공모전 사이트(http://kcciphoto.korcham.net)에도 올라온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