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한국방문위, ‘찾아가는 여행자 서비스센터’ 재정비 마치고 운영 재개
더보기

한국방문위, ‘찾아가는 여행자 서비스센터’ 재정비 마치고 운영 재개

김재범 전문기자입력 2018-06-15 08:22수정 2018-06-15 14:1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방문위원회(위원장 박삼구)는 ‘찾아가는 여행자 서비스 센터’ 리뉴얼을 마치고 14일 개막한 한국국제관광전 참가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운영을 재개한다.

‘찾아가는 여행자 서비스 센터’는 3.5톤 트럭을 개조한 이동식 관광 안내센터로 리뉴얼을 통해 관광 편의 서비스를 한 눈에 알아볼 수 있도록 아이콘으로 표현, 외관 디자인을 직관적으로 변경했다. 한·중·일 언어가 가능한 스태프가 상시 근무하고 무선인터넷과 핸드폰 충전 등 관광객 편의서비스와 VR체험, 포토방명록 등 다양한 이벤트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한국방문위원회는 앞으로 전남 광주, 창원 등 ‘2018 지역 방문의 해’ 개최지와 내외국인이 많이 찾는 축제 등 전국 곳곳으로 ‘찾아가는 여행자 서비스 센터’의 운영지역을 확대할 예정이다.


2013년부터 운영을 시작한 ‘찾아가는 여행자 서비스 센터’는 지난 해, 보령머드축제, 대구 치맥페스티벌, 코리아세일페스타, 코리아그랜드세일 등에서 100회 넘게 운영했으며, 연간 3만4000여 명의 관광객에게 통역서비스와 관광안내 등 실질적인 편의서비스를 제공했다.

한편, 한국방문위원회는 ‘찾아가는 여행자 서비스 센터’의 지역 방문을 희망하는 지자체의 신청을 받아 연간 운영 일정에 반영, 찾아가는 관광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관련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