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네티즌 1400여명, ‘혜경궁 김씨는 이재명 부인’ 경찰에 고발
더보기

네티즌 1400여명, ‘혜경궁 김씨는 이재명 부인’ 경찰에 고발

뉴스1입력 2018-06-12 09:17수정 2018-06-12 09:1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이정렬 변호사가 대리인…명예훼손 등 혐의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08__hkkim)의 소유주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지사 후보의 부인 김혜경씨라고 주장한 고발장이 경찰에 접수됐다.

네티즌 1432명의 고발 대리인인 이정렬(49) 변호사는 11일 경기남부경찰청을 찾아 김씨와 성명불상자 등 2명을 공직선거법 위반 및 명예훼손 등 혐의로 고발장을 제출했다.

이들은 고발장에서 “트위터 계정 ‘@08__hkkim’을 사용하는 사람이 문재인 대통령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을 올렸다”며 “더불어민주당 경선을 앞두고 전해철 의원을 비방하는 내용의 허위사실을 공표하기도 했다”고 주장했다.

또 “해당 트위터 계정 정보에 나타나는 휴대전화 번호 일부와 이메일 주소로 미뤄볼 때 계정의 주인은 김씨로 보인다. 수사를 통해 피고발인들의 범죄를 철저히 조사해 달라”고 적었다.

경찰은 이날 접수된 고발장을 검토한 뒤 필요할 경우 고발인 조사 등을 실시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이 후보 측은 “해당 트위터 계정이 후보 또는 후보의 가족과 관련이 없다는 기존의 입장엔 변함이 없다”고 말했다.

(경기=뉴스1)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