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우간다 동부서 폭우로 인한 산사태 발생…최소 34명 사망
더보기

우간다 동부서 폭우로 인한 산사태 발생…최소 34명 사망

뉴시스입력 2018-10-12 17:04수정 2018-10-12 17:1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우간다 동부의 엘곤산 산자락에서 11일 오후(현지시간) 폭우로 인한 산사태가 발생한 최소 34명이 진흙더미에 묻혀 목숨을 잃었다고 우간다 적십자사가 12일 밝혔다.

적십자사의 이렌느 나카시타 대변인(여)은 그러나 구조팀이 사고 현장에 도달하면 더 많은 희생자들을 발견할 가능성이 크다고 덧붙였다.

나카시타 대변인은 엘곤산 자락 부다 구역에 며칠 간 폭우가 계속되면서 산사태가 발생해 진흙더미와 함께 바위와 나무들이 쏟아져내려 많은 인명피해가 발생했다고 말했다.

부다에서는 지난 2010년 3월에도 산사태로 최소 100명이 목숨을 잃었었다.

당시 우간다 당국은 이 지역이 산사태에 취약하다며 주민들을 다른 곳으로 이주시키려 했었지만 실패했었다.


【캄팔라(우간다)=AP/뉴시스】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