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속보]트럼프 “2차 북미정상회담, 중간선거 이후 열릴 것”
더보기

[속보]트럼프 “2차 북미정상회담, 중간선거 이후 열릴 것”

뉴시스입력 2018-10-10 07:53수정 2018-10-10 08:1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차 북미 정상회담이 다음달 6일(현지시간) 진행되는 미국 중간선거 이후에 열릴 것이라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9일 아이오와주(州)에서 열리는 선거 유세에 동행하는 기자들에게 “나는 지금은 (김정은과 정상회담을 하러)떠날 수 없다”며 “외국 여행을 할 시간이 없다”고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날 앞서 백악관에서 기자들에게 김 위원장과의 2차 북미회담 장소를 정하는 절차를 진행 중이며 3~4곳을 후보로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2차 북미 정상회담이 마라라고 리조트에서 개최될 가능성이 있느냐는 질문에 “그(김정은)는 아마 좋아할 것. 나도 좋다”라고 말했다. 그러나 이어 “두고 보자”면서, 현재 “3~4개 장소를 두고 논의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제1차 북미 정상회담 개최지였던 싱가포르에 대해서는 “훌륭했지만, 아마도 (이번에는) 다른 장소가 될 것”이라며 배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결국 우리는 미국 영토와 그들(북한)의 영토에서 많은 회담을 할 것”이라며 향후 방북 가능성도 열어뒀다.

【워싱턴=AP/뉴시스】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