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이용호 “복당 불허 담담히 받아들여…언행 무겁게 할 것”
더보기

이용호 “복당 불허 담담히 받아들여…언행 무겁게 할 것”

뉴스1입력 2019-01-14 11:00수정 2019-01-14 11: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제 자신을 더 성찰하는 계기로 삼겠다”
“지역민들과 당원들이 입었을 상처 안타까워”
이용호 무소속 의원은 14일 더불어민주당이 자신의 복당을 불허한 데 대해 “제 자신을 더 성찰하는 계기로 삼고 국회의원으로서 나라에 기여하는 길이 무엇인지를 고민하며 의정활동에 충실하겠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민주당의 결정을 담담하게 받아들이겠다”며 이렇게 말했다.

그는 “민주당 복당은 안됐지만 복당선언 시 했던 다짐과 약속을 지키겠다”며 “정치를 새로 시작한다는 각오로 언행을 무겁게 하겠다”고 전했다.

이 의원은 “다만 안타까운 것은 저를 응원하고 환영해주신 지역민들과 당원들이 입었을 상처”라며 “그분들께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 제대로 된 의정활동과 지역발전으로 보답하겠다”고 약속했다.

주요기사

앞서 민주당은 전날 여의도 당사에서 당원자격심사위원회 전체회의를 열고 “우리 당 당원이 되기에는 아직 충분한 준비가 돼있지 않다고 판단된다”며 이 의원과 함께 민주당 입·복당을 신청했던 손금주 무소속 의원의 입당을 불허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포토·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