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비 “집에서 애교 왕…귀여운 남편이다”
더보기

비 “집에서 애교 왕…귀여운 남편이다”

뉴스1입력 2019-02-23 00:07수정 2019-02-23 00:0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KBS2 캡처

가수 겸 배우 비가 집에서 애교가 넘친다고 밝혔다.

비는 22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 프로그램 ‘연예가중계’에서 “나는 집에서 애교 왕이다”라고 털어놔 이목을 끌었다.

리포터 김태진이 의외라고 하자, 비는 “왜 그렇게 생각하냐. 일단 집에서 난 귀여운 남편이다”고 솔직히 답했다.

그러면서도 비는 걱정하는 눈치였다. 그는 “(인터뷰에서) 이런 말을 하면 기사에는 영화 얘기보다 ‘귀여운 남편’ 얘기가 헤드라인으로 나가더라. 그래서 늘 조심스러웠다”고 해 웃음을 샀다.

주요기사

한편 비는 오는 27일 개봉을 앞둔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에서 주인공 엄복동 역을 맡았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