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본격연예 한밤’ 제보자 측 “김영희, 父 생존사실 모를 리 없어”
더보기

‘본격연예 한밤’ 제보자 측 “김영희, 父 생존사실 모를 리 없어”

뉴스1입력 2018-12-18 22:31수정 2018-12-18 22:3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SBS ‘본격연예 한밤’© News1

김영희가 아버지의 생존을 몰랐다는 것이 사실이 아니라는 반박이 제기됐다.

18일 오후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개그맨 김영희와 어머니의 빚투 논란에 대한 내용이 그려졌다.

김영희는 최근 아버지의 빚에 관련한 대응 방식과 거짓 해명으로 논란에 휩싸였다. 김영희에 돈을 빌려줬다는 제보자의 딸은 한밤측과의 인터뷰를 통해 “아버지가 돌아가신 줄 알았다는 건 말도 안 된다. 영희가 지금 이사를 갔는데 그렇다면 서류를 떼야하지 않나”라고 반박했다.

이어 제보자는 과거 김영희가 아버지가 돌아가셨다고 인터뷰한 내용을 스크랩한 것을 보여주며 “당시 김영희 아버지가 나를 법원에 오라고 할 때 내가 아버지를 만났는데 기사에선 돌아가셨다고 해 기사를 스크랩했다”고 언급했다.

주요기사

김영희의 소속사 측은 “김영희가 중학교 3학년 때부터 아버지를 안 봤다. 어머니가 아버지가 돌아가셨다고 해 그렇게 알고 있었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김영희는 “제가 반박기사에 언급한 내용이 끝이고 팩트다. 곤란한 일은 없는데 더이상 말하고 싶지 않다”고 말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