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민간 우주여행의 꿈 날개 펴다… 有人 우주 도달비행 첫 성공
더보기

민간 우주여행의 꿈 날개 펴다… 有人 우주 도달비행 첫 성공

뉴시스(신문)입력 2018-12-15 03:00수정 2018-12-15 07:0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민간 우주기업 버진갤럭틱의 유인우주선 ‘VSS유니티’(항공기 중앙 날개 아래쪽)를 탑재한 캐리어 항공기가 13일(현지 시간) 오전 미국 캘리포니아주의 모하비 사막 비행장에서 이륙하고 있다.

조종사 2명이 탑승한 VSS유니티는 고도 13.7km까지 올라간 뒤 항공기에서 분리됐다. 자체 로켓 엔진으로 최고 속도 마하 2.9를 내며 지구와 우주의 경계(고도 80.5km)를 넘어선 고도 82.7km까지 상승한 뒤 지구로 귀환했다.

여객용으로 설계된 민간 우주선이 사람을 태우고 우주에 도달한 것은 처음이다. 버진갤럭틱은 우주비행 비용으로 1인당 25만 달러(약 2억8000만 원)를 책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모하비=AP 뉴시스
주요기사
#우주여행#유인우주선#vss유니티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