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고양이 눈]공존
더보기

[고양이 눈]공존

서형석 기자 입력 2018-09-20 03:00수정 2018-09-20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에어컨 실외기 위 스티로폼 박스 안팎에서 곤히 자는 길고양이 두 마리. 언제 어디서 태어나 어떻게 정착했는지는 모릅니다. 하지만 사이좋게 주소 공유하네요. 그렇게 왔다 가는 것이죠. 공수래공수거(空手來 空手去).
 
서형석 기자 skytree08@donga.com


#고양이#길고양이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