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고양이 눈]기다림
더보기

[고양이 눈]기다림

박영대 기자 입력 2018-06-20 03:00수정 2018-06-20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대체 언제 오는 거야.” “이러려고 나들이 나왔나.” 잠시 자리를 비운 주인을 목 빠지게 기다리는 견공들. 대체 언제 오는 걸까요. 기다리게 한 사람은 기다리는 이의 마음을 절대 알 수 없습니다. 어쩌면 같은 공간, 다른 시간대에 살고 있을 수도 있지요.
 
의정부=박영대 기자 sannae@donga.com

#기다림#견공#강아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