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오승환, 1이닝 막고 4G 연속 무실점…토론토 3연패
더보기

오승환, 1이닝 막고 4G 연속 무실점…토론토 3연패

뉴스1입력 2018-06-14 08:40수정 2018-06-14 08:4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오승환(36·토론토 블루제이스)이 4경기 연속 무실점 피칭을 했다. 토론토는 3연패에 빠졌다.

오승환은 14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스버그의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경기에 등판해 1이닝 2탈삼진 무실점 호투했다. 4경기 연속 무실점에 성공하며 평균자책점을 3.52로 내렸다.

선발 J.A. 햅에 이어 등판한 오승환은 팀이 0-0으로 맞서던 6회말 시작과 함께 마운드에 올랐다. 선두 윌리 아다메스를 맞아 오승환은 볼카운트 1B-2S에서 포심 패스트볼을 던졌고, 아다메스가 헛스윙해 삼진으로 첫 아웃카운트를 잡았다.

후속타자 C.J. 크론을 몸에 맞는 볼로 출루시켰지만, 오승환은 대타 조이 웬들을 상대로 볼카운트 2B-2S에서 2루 땅볼을 유도해냈다. 선행주자를 잡아 상황은 2사 1루가 됐다.

이어 포심 패스트볼로만 카를로스 고메스와 맞서며 탈삼진을 추가했다. 초구 헛스윙을 유도한 오승환은 볼 하나를 뺀 뒤 다시 연속으로 헛스윙을 이끌어내며 이닝을 끝냈다.

오승환은 7회말 대니 반스에게 마운드를 넘기고 승패 없이 물러났다. 토론토는 9회말 맷 더피에게 끝내기 안타를 맞고 0-1로 패했다. 3연패한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4위 토론토는 30승 38패가 됐다.

반면 같은 지구 3위 탬파베이는 3연승에 성공하며 32승 35패가 됐다.

(서울=뉴스1)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