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김사랑 측 “伊서 다리 골절 사고, 귀국 후 수술…맨홀 추락 아냐”
더보기

김사랑 측 “伊서 다리 골절 사고, 귀국 후 수술…맨홀 추락 아냐”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8-04-26 08:37수정 2018-04-26 09:5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동아닷컴 국경원 기자 onecut@donga.com

배우 김사랑이 이탈리아에서 다리 골절 사고를 당했다.

26일 김사랑의 소속사 측은 동아닷컴에 “김사랑이 이탈리아 스케줄 중에 다리 골절 사고를 당했다. 현지 병원에서 응급 처치를 하고 귀국해 23일 수술을 받았다”며 “현재 치료를 받으면서 정확한 진단 결과를 기다리는 상태”라고 밝혔다.

이어 “추후 스케줄은 상태를 확인한 후 논의할 예정이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25일 오후 한 매체는 “김사랑이 최근 이탈리아 여행 중 유명 가구점에 방문했다가 사고를 당했다”고 보도했다.

또한 사고 원인에 대해선 “가구점에서 부주의하게 방치한 맨홀에 추락해 다리가 골절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해 측은 “여행 중 맨홀에 추락한 것은 아니다. 정확한 사고 경위는 추후 밝히겠다”고 말했다.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cloudancer@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