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오늘의 말말말]“꿀잼이었다고 한다. 가던 길 마저 가자.”
더보기

[오늘의 말말말]“꿀잼이었다고 한다. 가던 길 마저 가자.”

동아일보입력 2018-02-15 03:00수정 2018-02-15 03:4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다시 웃었다. 한국 여자 쇼트트랙 에이스 최민정(20·성남시청)이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환하게 웃는 사진과 함께 올린 글이다. 그는 13일 평창 겨울올림픽 500m 결선에서 실격으로 메달을 놓쳤지만 박진감 넘치는 경기로 큰 재미(꿀잼)을 선사했다. 그것만으로도 만족이란다. 이 메시지는 남자 쇼트트랙 대표 서이라(26·화성시청)가 10일 남자 1500m 준결선에서 탈락한 후 올린 "아쉽지만 꿀잼이었다고 한다"는 메시지를 따온 것이다. 최민정은 17일 여자 1500m 종목에 나선다.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