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北목함지뢰’ 아픔 딛고 김정원 중사 성화 봉송
더보기

‘北목함지뢰’ 아픔 딛고 김정원 중사 성화 봉송

장승윤 기자 , 이데일리입력 2018-01-20 03:00수정 2018-01-20 04:1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015년 8월 북한의 목함지뢰 도발로 오른쪽 무릎 아랫부분을 잃은 김정원 중사가 19일 경기 파주시 임진강역 부근에서 2018 평창 겨울올림픽 성화 봉송 주자로 참여해 거수경례를 하고 있다. 의족을 착용한 그는 빠른 걸음으로 이동했다. 오른쪽 사진은 김 중사가 사고 직후 부상 부위를 설명하는 모습.

파주=장승윤 기자 tomato99@donga.com / 이데일리 제공


관련기사
#북한#목함지뢰#김정원 중사#성화봉송#평창올림픽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