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불탄 집에서 웃고 있는 젊은 부부 실성했나? 알고 보니…
더보기

불탄 집에서 웃고 있는 젊은 부부 실성했나? 알고 보니…

김은향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8-01-12 16:59수정 2018-01-15 09:3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소셜미디어 게시물

까맣게 불탄 집 안에서 미소를 지으며 ‘셀카’를 찍은 부부의 사진이 온라인에서 관심을 끌고 있다. 이 부부는 한순간에 보금자리가 불탔지만, 아무도 다치지 않았다는 사실에 기쁨을 표했다고 한다.

최근 중국 영자매체 ‘상하이스트’ 등에 따르면, 중국 광시좡족자치구에서 살고 있는 정(Zhong) 씨는 최근 화재 피해를 입었다. 아내가와 함께 살 던 집에 불이 난 것.

당시 아내와 함께 집에 있던 정 씨는 히터에 옷을 말리다 불을 냈다.

불은 안쪽 벽과 기물 일부를 태웠지만 집 전체를 집어 삼키지는 않았다. 정 씨 부부는 이웃 사람들과 함께 소화기를 작동해 화재를 진압했다.

정 씨 부부는 집이 크게 타지 않고 아무도 다치지 않았다는 사실에 기뻐했다. 이들은 그 기쁨을 표현하고 화재 위험에 대한 경각심을 알리기 위해 이달 8일 소셜미디어를 통해 불탄 집에서 찍은 ‘셀카’ 사진을 여러 장 게재했다.

이들이 공개한 사진을 보면, 새까맣게 탄 실내 공간과 불에 그을린 부부의 모습이 담겨있다. 정 씨 부부는 그을린 모습 그대로 미소 짓고 있다.

이에 대해 네티즌 일부는 화재의 위험성을 알게 됐다는 반응을 보였다. 이들은 “무서운 사진이다. 소화기를 꼭 사고 싶어졌다”(来自****), “전기 제품은 매우 위험하다. 안전에 주의를 기울여야한다”(俞晨****) 등의 의견을 남겼다.

주요기사

김은향 동아닷컴 기자 eunhyang@donga.com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