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육개장 먹어야”…육지담, 장례식장 경솔 언행 사과→SNS 비공개
더보기

“육개장 먹어야”…육지담, 장례식장 경솔 언행 사과→SNS 비공개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7-09-13 13:19수정 2017-09-13 13:2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육지담 인스타그램

육지담 인스타그램

래퍼 육지담이 자신의 경솔한 언행을 사과했다.

육지담은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장례식장 간판 사진을 올리며 "육개장 먹어야 할 듯"이라고 밝혔다.

이에 누리꾼들은 육지담의 장난스러운 멘트가 장례식장에서 부적절하다고 지적했다.

이후 육지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죄송합니다. 제 생각이 짧았어요. 안 좋은 의도로 올린 건 아니지만 많이 잘못된 것 같아서 바로 지적받고 내렸습니다"라고 적힌 사진을 게재했다. 현재 육지담의 인스타그램은 비공개 상태다.

한편 육지담은 Mnet '언프리티 랩스타3'에 유일한 여고생 참가자로 출연해 화제를 모았고, 현재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