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케냐출신 마라토너 에루페, 청양군민 ‘오주한’으로 새 삶
더보기

케냐출신 마라토너 에루페, 청양군민 ‘오주한’으로 새 삶

뉴스1입력 2018-11-09 15:46수정 2018-11-09 15:4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로야나에 에루페 (오른쪽)가 청양군민 오주환의 이름으로 대한민국 국적을 취득했다. 사진제공=청양군청

청양군체육회 소속인 케냐 출신 마라토너 윌슨 로야나에 에루페가 ‘오주한’이라는 한국 이름으로 새로운 삶을 시작한다.

에루페는 지난 7월 법무부 특별귀화 국적심의위원회를 통과해 지난 9월 대한민국 국적을 취득했다.

이에 따라 에루페는 지난달 29일 청양군 정산면사무소에서 주민등록증을 신청, 9일 주민등록증이 발급됐다.

에루페의 대리인이자 ‘한국 아버지’라고 부르는 오창석 백석대 교수는 “그동안 물심양면으로 도와주신 김돈곤 군수님을 비롯한 체육회 관계자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이제 당당히 국가대표로 선발돼 대한민국 청양군의 육상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돈곤 군수는 “힘든 과정을 거치고 청양군민이 된 에루페 선수에게 축하의 인사를 건넨다“며 ”앞으로 대한민국과 청양의 대표로 국제대회에 출전해 한국 마라톤의 위상을 높이고 청양군을 세계에 알리는 홍보대사 역할을 톡톡히 해달라”고 말했다.

에루페는 내년 3월 서울국제마라톤대회에 출전하기 위해 오는 13일 케냐로 출국해 본격적인 훈련에 돌입할 예정이다.

(대전ㆍ충남=뉴스1)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