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송범근 “현우형에게 배울 점 많다…기회 오면 잡겠다”
더보기

송범근 “현우형에게 배울 점 많다…기회 오면 잡겠다”

뉴시스입력 2018-08-10 20:05수정 2018-08-10 20:0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조)현우 형(대구)에게 배울 점이 많지만 기회가 오면 놓치고 싶지 않다”

김학범호의 골키퍼 송범근(전북)은 10일 오후 파주 NFC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소회를 밝혔다.

포토타임을 마치고 인터뷰에 응한 송범근은 “선배와의 경쟁이 부담이 될 것이라는 생각은 했다. 그러나 대표팀에 승선하게 돼 너무 감사하고 영광스럽다”고 말했다.

송범근은 “현우 형이랑 같이 훈련한다는 것 자체가 즐겁다. 배울 것이 정말 많다”고 강조했다.

이어 “같은 방을 쓰면서 이야기를 많이 한다. 부담 갖지 말고 경기에 임하라는 말도 해줬다”라고 전했다. 송범근은 올 시즌 K리그에서 전북의 골문을 든든히 지키고 있다.

그는 K리그1(1부리그) 19경기에 나와 9실점하며 빼어난 활약을 펼쳤다. 조현우는 19경기에서 31실점을 했다. 통계만을 놓고 봤을 때 조현우에 앞선다.

송범근은 “주전 경쟁은 당연한 것이다. 경기에 누가 나설지는 감독님이 선택한다. 꾸준하고 성실한 모습을 보여주면 기회는 올 것으로 생각한다”라고 전했다.

주요기사

송범근은 “내가 현우 형보다 앞서는 것은 젊음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파주=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