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뷔와 클럽간 경험 無” 김기범, SNS 근황 보니…‘DJ 공연 중’
더보기

“뷔와 클럽간 경험 無” 김기범, SNS 근황 보니…‘DJ 공연 중’

김은향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8-06-14 18:21수정 2018-06-14 18:3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김기범 소셜미디어

가수 연습생 출신 한서희가 미성년자 때 클럽에서 방탄소년단 멤버 뷔와 모델 김기범을 만났다고 주장한 가운데, 김기범의 근황이 눈길을 끌고 있다.

김기범은 최근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Hi(안녕)”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사진 속 김기범은 검은색 상의와 청바지를 입고 디제잉에 몰두하고 있다. 이에 팬들은 “오오 멋있다”(mi****), “홍콩와서 DJ 좀 해 달라”(h****) 등의 반응을 보였다.

앞서 김기범은 소셜미디어를 통해 디제잉 사진을 여러 차례 게재해왔다. 그는 2014년부터 모델 활동과 디제잉을 병행하고 있다.

한편 한서희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 라이브에서 “나 19살 때 방탄소년단 뷔랑 클럽 갔었다. 당시 친한 친구였던 모델 김기범이 뷔를 데려왔다”라고 주장했다.

이에 누리꾼 일부는 1995년생 동갑인 한서희, 뷔, 김기범이 미성년자일 때 클럽에 간 게 아니냐고 의문을 제기했다.

논란이 커지자 한서희는 14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는 너무 솔직해서 탈인 사람. 아니 내가 뭘 잘못했는데. 그럼 남자연예인 이야기 묻지 마라. 난 거짓말 한 적 없다. 사람 허언증으로 그만 몰고 가라. 이제 해명 안 함. 끝”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김기범 측은 소속사를 통해 “뷔와 친분은 있으나 그를 데리고 클럽을 간 적이 단 한 번도 없다”라며 “한서희와도 과거 알고 지낸 사이지만 인터넷을 통해 유명해지고 나서는 따로 교류한 일이 없다”라고 부인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