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김숙x이지혜, 명품직원 할인가에 부러움 폭발
더보기

김숙x이지혜, 명품직원 할인가에 부러움 폭발

뉴스1입력 2018-01-13 09:53수정 2018-01-13 09:5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KBS2

소비로 똘똘 뭉친 김숙과 이지혜가 명품족 의뢰인의 영수증에 혼을 내어주고 말았다.

오는 15일 밤 10시30분 방송되는 KBS2 ‘김생민의 영수증’(연출 안상은) 8회에서는 30대 싱글 명품족의 영수증이 공개될 예정이다. 특히 명품 회사에 다니는 의뢰인의 영수증 에는 거부할 수 없는 직원용 명품 구매가가 줄을 이어 김숙, 이지혜가 부러움을 폭발시켰다는 후문이다.

녹화 당시 의뢰인의 영수증에는 명품 구매 내역이 릴레이로 펼쳐져 스튜디오를 깜짝 놀래 켰다. 누구나 부러울 법한 줄 이은 명품 구매 내역에 의뢰인은 직원 할인가에 홀려 어쩔 수 없었다며 명분을(?) 내세웠다. 이에 김생민은 직접 계산기를 두드리며 할인율을 따져보기 시작, 통장요정의 면모를 여지없이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한편 ‘신-구 소비요정’으로 똘똘 뭉친 김숙과 이지혜는 ‘부러움 그뤠잇’을 연신 외치기 시작, 김생민의 헛웃음을 유발했다. 이에 더해 이들은 예상치도 못한 높은 할인율에 말초 신경이 그 어느 때보다도 격하게 흔들리며 흥분을 감추지 못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이지혜는 의뢰인의 회사에 취직 의사까지 밝히며 명품 직원가에 대한 끊을 수 없는 사심을 드러내 스튜디오를 웃음 쑥대밭으로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한편 직원가에 홀린 명품족 의뢰인은 내역 중간중간 허당기 가득한 빈틈 있는 모습을 보여 MC들의 마음을 단숨에 사로잡았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한껏 증폭시킨다.

이에 ‘김생민의 영수증’ 제작진은 “김숙과 이지혜가 멈출 수 없는 소비 욕구로 똘똘 뭉쳐져 의뢰인의 영수증에 무한 부러움을 드러낸 것과 달리 ‘통장요정’ 김생민은 황당한 소비내역에 ‘스튜핏’을 연발하며 극명한 대비를 이뤘다”며 “김숙, 이지혜가 흥분을 감추지 못했던 명품족 영수증부터 이들의 소비에 얽힌 웃픈 사연까지 모두 공개될 예정이니 기대하셔도 좋다”고 전했다.

(서울=뉴스1)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