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아트테이너’ 변신한 이혜영 “드디어 나의그림 뉴욕으로…두근두근”
더보기

‘아트테이너’ 변신한 이혜영 “드디어 나의그림 뉴욕으로…두근두근”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7-06-19 20:39수정 2017-06-19 20:4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아트테이너'로 변신한 이혜영이 뉴욕에서 첫 개인전시회를 열고 있다.

이혜영의 소속사 에스팀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혜영은 지난 15일 오프닝 세레모니를 시작으로 16일부터 뉴욕 첼시에서 첫 개인 전 ‘Instinct Curiosity(본능적인 호기심)’를 열고 있다.

이혜영은 4년 동안 개인적 감정과 관계를 재해석한 21점의 페인팅 작품을 선보였다.

이혜영은 오프닝 전부터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혜영 #이혜영그림 #atelier #드디어 #나의그림들은 #뉴욕으로먼저출발 #뉴욕첫개인전 #두근두근 엄마도 곧 따라가마!"등의 글을 올리며 설렘을 드러냈다.

또 오프닝 당일에는 "#이혜영 #나의꿈 #newyork #고마운사람들 #감사한방문들 #멋진오프닝 #멋진식구들"이라며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뉴욕을 무대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평론가 조나단 굿맨(JonathanGoodman)은 이혜영의 작품을 보고 “이혜영은 우리가 쉽게 비난할 수 없는 그런 부조화의 감정을 그림에 표현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혜영의 전시회는 ‘Elga Wimmer PCC(526 W 26스트리트, #310)’에서 오는 7월 8일까지 진행된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