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아이유 ‘효리네민박’ 출연에 네티즌 ‘반색’…“설레는 조합”
더보기

아이유 ‘효리네민박’ 출연에 네티즌 ‘반색’…“설레는 조합”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7-05-19 16:29수정 2017-05-19 17:1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효리네민박

가수 아이유가 ‘효리네 민박’ 스태프로 출연한다.

JTBC ‘효리네 민박’ 측은 19일 아이유가 ‘효리네 민박’의 스태프로 취업해 이효리·이상순 부부의 민박집 운영을 돕는다고 밝혔다.

이에 많은 네티즌이 반겼다. 네티즌 gkew****는 “이효리도 오랜만에 보기에 반가웠는데 거기다 아이유까지! 대박이다”고 말했으며 lesl****는 “와우 이효리, 아이유라니. 내가 좋아하는 여가수 둘의 조합! 효리언니, 지은동생 한꺼번에 봐서 너무 좋다”고 말했다. 아이유의 본명은 이지은이다.

이밖에도 “이야 이효리와 아이유라니 너무 설레는 조합이네”(sang****), “두 사람 노래 콘셉트는 전혀 정반대 느낌인데, 기대한다”(ssss****), “프로그램 콘셉트도 괜찮고 이효리에 아이유? 그냥 중박이상 확정”(larn****) 등의 반응이 있었다.

앞서 아이유는 예능 프로그램 SBS ‘영웅호걸’, ‘웰컴 투 더 쇼’ 등에 출연한 바 있다. 그러나 생활형 예능 프로그램 고정 출연은 처음이다.

한편 ‘효리네 민박’은 일반인이 이효리·이상순 부부의 민박집에서 머무는 모습을 담을 예정이다. 촬영지는 제주 소길리에 위치한 이효리·이상순 부부의 자택이다. 관계자에 따르면, 두 사람은 실제 거주하는 집을 민박집으로 오픈했으며, 제작진은 4월 말부터 본격적인 촬영준비에 들어갔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