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탬파베이 최지만, 클리블랜드전 결승 투런포…시즌 9호
더보기

탬파베이 최지만, 클리블랜드전 결승 투런포…시즌 9호

뉴스1입력 2018-09-13 06:48수정 2018-09-13 08:4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최지만(27·탬파베이 레이스)이 또 한번 홈런으로 팀에 승리를 안겼다.

최지만은 1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스버그의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의 경기에 4번 지명타자로 선발출전해 4타수 2안타(1홈런) 2타점 1득점 2삼진를 기록했다.

최지만은 1회말 선제 투런포를 터뜨렸다. 탬파베이가 3-1로 승리하면서 결승 타점이 됐다. 최지만은 지난 11일 9회말 끝내기 역전 투런포를 터뜨린 데 이어 이틀 만에 홈런으로 승리를 이끌었다.

더불어 멀티히트를 기록하면서 5경기 연속 안타, 11경기 연속 출루에 성공한 최지만은 시즌 타율을 종전 0.274에서 0.280으로 끌어올렸다.

이날 최지만은 1회말 2사 1루에서 첫 타석에 들어갔다. 클리블랜드 선발 우완 카를로스 카라스코를 상대로 최지만은 초구 직구를 받아쳐 가운데 담장을 넘겼다. 시즌 9호 홈런.

최지만은 3회말 2사 2,3루에서는 헛스윙 삼진으로 타점 기회를 놓쳤다. 팀이 3-0으로 앞선 6회말에도 선두타자로 나왔지만 풀카운트 승부 끝에 헛스윙 삼진으로 돌아섰다.

탬파베이는 7회초 클리블랜드 호세 라미레스에게 솔로홈런을 내줬다. 3-1이 된 가운데 최지만은 8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마지막 타석에 들어갔고 중전 안타로 멀티히트를 완성했다. 다만 후속타는 없었다.

주요기사

최종 스코어 3-1로 경기가 마무리되면서 탬파베이는 전날 패배를 설욕, 80승65패로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3위를 유지했다. 아메리칸리그 중부지구 선두 클리블랜드는 82승64패가 됐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