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온라인스타트경주 ‘2경주→4경주’ 확대
더보기

온라인스타트경주 ‘2경주→4경주’ 확대

스포츠동아입력 2017-06-20 05:45수정 2017-06-20 05:4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경정, 내달 5일부터 시행

7월 5일부터 온라인스타트경주가 확대 편성된다.

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경정사업본부는 그 동안 매 경주일 2경주만 실시하던 온라인스타트경주를 7월5일부터 4경주로 확대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결정은 지난해 10월 정식경주로 도입된 온라인스타트경주가 그동안 고객들의 호평 속에서 안정적으로 자리를 잡은 데다 고객들의 경주 수 확대요구를 경륜경정사업본부가 적극 수용하면서 이뤄졌다. 이에 따라 플라잉스타트경주는 14경주에서 12경주로 줄어든다. 1경주부터 4경주까지는 온라인스타트경주가, 5경주부터 16경주는 플라잉스타트경주가 실시된다.

온라인스타트경주는 고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와 박진감 있는 경주를 제공하기 위해 2016년 10월5일 정식으로 도입됐다. 도입 당시 모터성능에 따라 경주가 싱겁게 끝날 거라는 우려도 있었지만 엇비슷한 성능의 모터를 함께 편성하는 운영의 묘를 살리면서 경주의 박진감과 안정적인 배당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는데 성공했다. 특히 온라인스타트타임 덕분에 고객들의 경주 추리가 한결 수월해졌다는 평이 많았다.

분석결과에 따르면 온라인스타트타임 1위 선수가 실전에서 1위할 확률이 57.9%, 2위 이내는 80.3%, 3위 이내는 90.8%였다. 이처럼 온라인스타트타임과 경주결과가 높은 일치율을 보임에 따라 초심자는 물론 오랜 경정팬들도 온라인 경주에 신뢰를 보내고 있다.

온라인스타트경주의 매력 가운데 하나는 아웃코스(5, 6코스)의 강세다. 아웃코스 승률은 13.8%로 플라잉스타트경주의 8.7% 보다 훨씬 높다. 온라인스타트경주가 1턴 마크까지 승부거리가 길어지면서 아웃코스에서 보다 다양한 전법들을 시도할 수 있고 또 성공하기 때문이다. 선수입장에서는 아웃코스에서 승부를 걸어볼 수 있어 동기부여가 되고, 고객들은 다양한 전법과 박진감 넘치는 경주를 볼 수 있어 그야말로 일석이조다.

경륜경정사업본부는 “고객들의 호응에 감사드린다. 7월5일부터 온라인스타트 경주가 확대 편성되는 만큼 운영의 묘를 살려 고객들이 만족하는 경주를 선보이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관련기사

김종건 기자 marco@donga.com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