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롯데 윤길현 역대 9번째 100홀드 달성
더보기

롯데 윤길현 역대 9번째 100홀드 달성

이재국 기자 입력 2017-05-19 21:28수정 2017-05-19 21:2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19일 잠실야구장에서 ‘2017 타이어뱅크 KBO 리그‘ LG트윈스와 롯데자이언츠의 경기가 열렸다. 롯데 투수 윤길현. 잠실 | 김진환 기자 kwangshin00@donga.com

롯데 불펜투수 윤길현(34)이 KBO리그 역대 9번째 100홀드를 달성했다.

윤길현은 19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LG전에서 5-4로 앞선 7회말 선발투수 브룩스 레일리를 구원등판해 0.2이닝 무실점을 기록하며 홀드를 추가했다. 선두타자 채은성을 우익수플라이로 잡아낸 뒤 유강남에게 유격수 쪽 내야안타를 맞았다. 이어 대주자 최재원이 2루 도루를 시도하다 아웃되면서 2사가 됐다. 여기서 이병규와 이형종을 볼넷으로 내보내며 2사 1·2루 위기에 몰렸지만 이어 등판한 김유영이 정상호를 삼진으로 돌려세우면서 5-4 리드가 그대로 이어져 윤길현은 홀드를 기록하게 됐다.

2002년 SK에 입단한 윤길현은 지난해까지 94홀드를 올린 뒤 이날 올 시즌 6번째 홀드를 추가해 100번째 홀드의 이정표를 찍었다. KBO리그 역대 9번째이며, 롯데 소속으로 100홀드째를 달성한 것은 정대현과 강영식(이상 2014년)에 이어 3번째다.

한편 KBO리그 역대 최다홀드는 전 삼성 투수 안지만의 177홀드이며, 이날까지 2위는 한화 권혁의 134홀드, 3위는 한화 정우람의 129홀드다.

잠실 | 이재국 기자 keystone@donga.com
관련기사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