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이형준, 1억3000만원 홀인원 ‘대박’…우승상금 보다 많아
더보기

이형준, 1억3000만원 홀인원 ‘대박’…우승상금 보다 많아

뉴시스입력 2018-08-18 17:38수정 2018-08-18 17:3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이형준(26)이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동아회원그룹 부산오픈에서 홀인원을 기록했다.

예비 아빠 이형준은 18일 경남 양산 통도 파인이스트 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코리안투어 동아회원권 부산오픈 3라운드에서 홀인원을 달성하며 갤러리들의 탄성을 자아냈다.

8번홀에서 홀인원의 행운을 누렸다. 이형준은 홀인원으로 현금 5000만원과 5000만원 짜리 1㎏ 골드바, 3000만원 상당의 제트스키 1대를 받았다. 모두 합하면 우승 상금 1억원보다 많다.

이형준은 “6번 아이언으로 샷을 했는 데 운 좋게 돌아갔다”라며 “상황을 보지 못했지만 갤러리들이 함성을 질러 알게 됐다”며 웃으며 말했다.

이형준은 홀인원에 힘입어 7언더 65타를 몰아쳤다. 중간합계 8언더파 208타로 공동 3위다.

변진재(29)는 버디 6개, 보기 2개를 적어내며 4언더파 68타를 기록했다. 중간합계 9언더파 207타로 이준석(호주)과 공동 선두가 됐다.

변진재는 “전반에 경기가 풀리지 않았는 데 후반에 풀려서 만족한다”며 “첫 승을 올리는 게 목표다. 이번에는 우승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2라운드 공동 선두였던 고태욱(뉴질랜드)은 3위로 순위가 떨어졌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