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나누는 행복 동참… 꼬리문 ‘후원 영웅’
더보기

나누는 행복 동참… 꼬리문 ‘후원 영웅’

조건희기자 입력 2017-12-05 03:00수정 2017-12-05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저소득 아이들 ‘영웅’을 찾아]본보 시리즈 이후 후원 신청 줄이어
지난달 28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의 고액후원자 모임 ‘그린노블클럽’에 가입한 강동화 제스코마트 회장과 현영미 씨 부부가 자신들의 이름이 적힌 서울 중구 어린이재단 1층 ‘명예의 벽’ 앞에 서 있다. 홍진환 기자 jean@donga.com
“후원하는 아이가 ‘저도 커서 어려운 사람을 돕겠다’고 말할 때 가장 기뻐요.”

20년간 소년소녀가장 200여 명의 자립을 도운 ‘기부 대모’ 김정실 프라움악기박물관장(62)의 사연(본보 10월 16일자 A16면)이 알려지자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으로 후원 문의가 밀려들었다. 김수관 조선대 치과대학병원장(53)도 그중 한 명이다. 기존에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저소득층 아이들을 후원해온 김 원장은 본보 보도를 접한 뒤 고액후원자 모임인 ‘그린노블클럽’ 가입을 신청했다.

동아일보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 ‘저소득 아이들 영웅을 찾아’ 시리즈(10월 16일∼11월 20일)를 통해 소개한 후원자 6명의 사연이 전국 각지의 또 다른 영웅들을 불러 모으고 있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은 김 원장처럼 그린노블클럽에 새로 가입한 사람이 두 달 새 16명으로 늘었다고 4일 밝혔다. 그린노블클럽은 1억 원 이상을 기부했거나 5년 내 1억 원 이상 기부를 약정한 ‘기부 천사들’의 모임이다.

지난달 28일 부부가 나란히 그린노블클럽에 가입한 강동화 제스코마트 회장(52)과 현영미 씨(47)의 사연은 한때 ‘분유도둑’이 될 뻔했다가 슈퍼마켓 주인의 배려로 어려운 시기를 견딘 남미화 작가(36·여)의 이야기(본보 10월 30일자 A12면)와 겹친다.

2001년부터 제주도에서 마트를 운영하고 있는 강 회장은 배가 고파 과자를 훔치려는 저소득층 아이들을 수도 없이 타일러왔다. ‘어떻게 하면 이 아이들이 또래처럼 건강하게 자랄 수 있을까’를 고민하다가 2006년부터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인연을 맺었다. 지금까지 저소득층 아이들에게 1억 원 이상을 후원해 ‘명예의 전당’에 오른 데 이어 최근 또다시 2억 원을 추가 기부하기로 약정했다. 부모의 선행을 보고 자란 맏딸 현주 씨(22)는 요즘 한부모가정 아이들을 지도하는 봉사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정영식 범한산업㈜ 대표(58)는 “‘남을 배려하는 삶’이라는 좌우명을 실천하다 보니 그린노블클럽에 가입하게 됐을 뿐 특별한 계기는 없다”고 했다. “돈이 풍족하면 나누는 게 당연하다”며 “제 기부가 대단한 것처럼 기사를 쓰지 말라”고 당부한 최신묵 ㈜가이아 대표(66·본보 11월 6일자 A16면)의 모습이 오버랩되는 대목이다.

또 다른 그린노블클럽 회원인 김영후 메디신월드약국 대표(58)는 2012년 전국자원봉사자대회에서 대통령 표창을 받을 정도로 베풂의 삶이 일상화돼 있다. 이태호 ㈜정진뉴어반 대표(54)와 아내 김용비 씨(53)는 저소득층 아이들이 뛰놀 수 있도록 경기 김포시 생태공원에 숲 가꾸기를 지원하고 있다.

관련기사

후원의 뜻을 마음에 품은 채 세상을 떠난 영웅도 있다. 경기도 지역의 A 씨(84·무직)는 알뜰살뜰 모아온 5700만 원을 저소득층 아이들에게 기부한 데 이어 남은 재산도 기부하겠다는 뜻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밝혀왔다. 하지만 A 씨는 최근 그린노블클럽 후원 약정식을 얼마 남기지 않고 숨을 거뒀다.

조건희 기자 becom@donga.com

● 1억 원 이상 후원 약정 그린노블클럽 참여자

△ 김정실 프라움악기박물관장(62·여·경기) △ 손종호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경남지역본부 후원회장(66·경남) △ 남미화 작가(36·여·광주) △ 최신묵 ㈜가이아 대표(66·대전) △ 추신수 미국프로야구(MLB) 텍사스 레인저스 선수(35) △ 고봉민 ㈜케이비엠(고봉민김밥) 감사(38·여·부산) △ 최윤자 씨(63·여·경남) △ 정영식 범한산업㈜ 대표(58·경남) △ 김수관 조선대 치과대학병원장(53·광주) △ 김영후 메디신월드약국 대표(58·경기) △ 이경옥 대주D&C 회장(55·경기) △ 류모 씨(69·서울) △ 김용비 씨(53·여·경기)-이태호 ㈜정진뉴어반 대표(54) 부부 △ 강동화 제스코마트 회장(52·제주)-현영미 씨(47·여) 부부

자료: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그린노블클럽#저소득#후원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