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호남고속도로서 레미콘운반 차량 화재…인명 피해없어
더보기

호남고속도로서 레미콘운반 차량 화재…인명 피해없어

뉴스1입력 2018-08-10 18:57수정 2018-08-10 18:5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고속도로 쉼터 화물차 화재.(독자 제공)

10일 오후 5시25분쯤 전남 곡성군 삼기면의 호남고속도로 상행선 삼기 졸음쉼터에 멈춰선 25톤 레미콘 운반차량에서 불이 났다.

차량 운전자 이모씨(61)는 운전 중 차량에 이상을 느껴 쉼터에 세우자 갑자기 불길이 치솟았다고 119에 신고했다.

불은 차량 엔진룸 절반 정도를 태우고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20분만에 진화됐다.

경찰은 엔진과열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운전자를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곡성=뉴스1)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