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박지원 “현대조선에 이어 GM 군산공장 폐쇄, 전북에 총체적 위기”
더보기

박지원 “현대조선에 이어 GM 군산공장 폐쇄, 전북에 총체적 위기”

박태근 기자 입력 2018-02-14 09:06수정 2018-02-14 09:2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박지원 민주평화당(전남 목포) 의원이 한국지엠(GM)의 군산공장 폐쇄와 관련해, 노사와 협력을 강구해달라고 청와대와 정부에 촉구했다.

박 의원은 14일 페이스북에 “군산 전북 경제가 위험합니다. 현대조선 군산공장에 이어 GM 군산공장도 폐쇄 발표로 군산시와 전북도 등에 총체적으로 위기가 닥치고 있습니다”라고 썼다.

이어 “단순히 지자체만의 문제가 아니기에 청와대와 정부에서 노사와 협력, 대책을 강구하기를 촉구합니다. 민주평화당도 대책 마련에 적극 나섭니다”라고 밝혔다.

앞서 전날 GM이 오는 5월말까지 군산공장을 폐쇄키로 결정하면서 지역 경제와 일자리에 비상이 걸렸다.

박태근 동아닷컴 기자 ptk@donga.com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