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초등학생이 담임 여교사 폭행 ‘충격’
더보기

초등학생이 담임 여교사 폭행 ‘충격’

동아일보입력 2010-11-26 10:32수정 2010-11-26 10:3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강원 춘천시내 한 초등학교에서 남학생이 담임 여교사를 폭행해 충격을 주고 있다.

26일 강원도육청 등에 따르면 지난 23일 오전 춘천시내 모 초등학교에서 6학년 담임 A씨가 휴식시간을 이용해 친구를 괴롭힌 B군(13)을 생활 지도하던 중 주먹으로 머리를 몇 차례 맞았다.

해당 교사는 외상은 없지만, 정신적인 충격을 받아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진상조사 결과 B군은 어머니가 가출하는 등 어려서부터 조손 가정에서 많이 맞는 등 폭력에 노출됐으며 학교 밖에서도 비슷한 성향의 선후배와 어울려온 것으로 알려졌다.

춘천교육지원청은 사건 이후 학생폭력자치위원회를 소집해 학생에 대한 지속적인 관리와 함께 전문가 상담치료를 하기로 결론을 내렸다.

춘천교육지원청 관계자는 "담임 선생님이 다른 학생을 괴롭힌 학생을 생활지도 하던 중 학생이 선생님을 몸으로 밀치고 주먹으로 머리를 몇 대 때린 것으로 나타났다"며 "초등학생에 의해 일어난 일이어서 충격이 크다"라고 전했다.

이와 관련 정을권 도의원은 이날 도의회에서 열린 행정사무감사에서 "학생에 대한 인권보장도 필요하지만, 교사에 대한 권위가 무너지면 학교의 질서가 무너지기 때문에 먼저 교사의 권위를 중요시하는 교육정책이 필요하다"며 "교사가 존경 받지 못하고 사기가 떨어지면 아무것도 하지 못하는 것 아니냐"라고 지적했다.

주요기사

이에 대해 강정길 부교육감은 "최근 춘천에서 불미스러운 일이 일어나 염려스럽다"며 "마치 처벌을 하지 않은 것처럼 생각하는데 학생들을 체벌하는 것과 처벌하는 것은 다르다"라고 답변했다.

인터넷 뉴스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