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이낙연 총리, 18일 아시안게임 개막식 참석…남북 정상 만남은 무산
더보기

이낙연 총리, 18일 아시안게임 개막식 참석…남북 정상 만남은 무산

김혜란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8-08-11 14:05수정 2018-08-11 14:1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이낙연 국무총리. 사진=동아일보DB

이낙연 국무총리가 오는 18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열리는 제18회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개막식에 문재인 대통령을 대신해 참석한다.

11일 총리실에 따르면 이 총리는 18일 오전 성남 서울공항을 출발해 20일까지 2박 3일간 인도네시아를 방문한다.

이 총리는 18일 오후 7시(현지 시간)에 열리는 개막식에 참석한 뒤 19일에는 한국팀 경기를 응원하고 코리아하우스 개관식 및 한국선수촌을 방문할 예정이다.

또 20일에는 남북단일팀 여자 농구 경기를 찾아 응원한다는 계획이다.

주요기사

앞서 조코 위도도(조코위) 인도네시아 대통령은 특사를 보내 개막식에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공식 초청했지만, 남북 정상 모두 참석하지 않기로 했다.

대신 이 총리가 이번 아시안게임 개막식에 참석함에 따라 이 총리와 북측 인사와의 만남 여부에 관심이 주목되고 있다.


총리실은 이 총리와 북측 인사의 접촉 가능성 등에 관해서는 아직 정해진 것은 없다는 입장이다.

한편 이번 아시안게임에서 남북한은 개·폐회식에 공동입장하고, 여자농구와 카누, 조정에 단일팀으로 출전한다.

김혜란 동아닷컴 기자 lastleast@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