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류여해 “홍준표 사퇴, 사당화 지속 위한 꼼수” 의심
더보기

류여해 “홍준표 사퇴, 사당화 지속 위한 꼼수” 의심

최정아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8-06-14 14:33수정 2018-06-14 16:2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류여해 페이스북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와 대립각을 세웠던 류여해 전 한국당 최고위원은 14일 홍 대표의 사퇴 선언과 관련, “이번 사퇴가 전당대회에서 재신임을 받기 위한 사퇴라면 더더욱 용서 받지 못하는 결과를 초래 할 것”이라고 경계했다.

류 전 최고위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홍준표 대표가 사퇴했다. 그러나 사퇴가 중요한 것이 아니다. 이미 전부터 선거 이후 전당대회를 통해 다시 한번 재신임 받겠다고 공언 했었다”고 지적하며 이 같이 말했다.

홍 대표는 선거 전 “(선거 결과와 관계없이) 재신임을 묻는 전당대회를 열겠다”고 밝힌 바 있다.

류 전 최고위원은 “홍 전 대표는 정확히 입장을 밝혀주길 바란다. 전당대회 불출마 선언 뿐만 아니라 어떠한 경우에도 대타를 내세워 당선시킨후 수렴청정을 하지 않을 것을 약속해야한다”며 “그렇지 않다면 사퇴는 또 다른 사당화를 지속하기 위한 꼼수일 뿐”이라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다시는 어떤 모습으로라도 돌아오지 않는 ‘정치적 책임’을 질것을 약속하길 바란다”면서 홍 대표를 향해 ‘꼼수 아닌 사퇴’를 약속할 것을 촉구했다.

앞서 이날 오후 홍 대표는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오늘부로 당 대표직을 내려놓는다”라며 6·13 지방선거 참패에 대한 책임을 지고 사퇴하겠다고 밝혔다.

홍 대표는 “모두가 제 잘못이고 모든 책임은 저에게 있다”며 “신뢰 회복을 위해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최정아 동아닷컴 기자 cja0917@donga.com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