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속보]靑 “가상화폐 거래소 폐지 확정 아니다…범부처 논의할 것”
더보기

[속보]靑 “가상화폐 거래소 폐지 확정 아니다…범부처 논의할 것”

뉴시스입력 2018-01-11 17:24수정 2018-01-11 17:4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법무부가 준비해온 방안 중 하나” 청와대는 11일 법무부의 암호화폐 거래소 폐지 계획이 확정안이 아니라고 밝혔다.

청와대는 이날 오후 윤영찬 국민소통수석 명의 입장문을 통해 “암호화폐 거래소 폐지와 관련한 박상기 법무부 장관의 발언은 법무부가 준비해온 방안 중 하나이나 확정된 사안이 아니며 각 부처의 논의와 조율과정을 거쳐 최종 결정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박상기 장관은 이날 오전 법무부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가상화폐 거래소를 통한 거래를 금지하는 법안을 준비 중이고, 거래소 폐쇄까지 목적으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가상화폐에 대한 투자가 ‘도박’과 비슷한 양상으로 이뤄지고 있다는 판단에서다.

이에 가상화폐 열풍에 투기 성격이 있긴 하지만 정부가 과도한 규제를 한다는 비판, 가상화폐 핵심 기술인 ‘블록체인’ 발전을 막으며 정부 스스로 혁신성장 기조를 발목 잡는다는 지적 등이 나왔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반대를 요구하는 글이 쇄도했다.


【서울=뉴시스】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