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홍준표 “김경수 보석 허가 할 것…金 위해 MB 여론 물타기로 석방”
더보기

홍준표 “김경수 보석 허가 할 것…金 위해 MB 여론 물타기로 석방”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03-19 10:35수정 2019-03-19 10:4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홍준표 “김경수 보석 허가 할 것…金 위해 MB 여론 물타기로 먼저 석방”/김경수 경남지사=사진 뉴시스.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구속 상태로 재판을 받고 있는 김경수 경남지사의 보석(보증금 등 조건을 내건 석방) 인용을 예상하며 “김경수를 항소심에서 보석으로 석방하기 위하여 MB(이명박 전 대통령)를 여론 물타기로 먼저 석방했다”고 주장했다.

홍 전 대표는 19일 본인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오늘 김경수 항소심 재판에서 김경수의 보석 심리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홍 전 대표는 “문 정권으로서는 지난 대선에서 여론 조작의 일등 공신을 감옥에 계속 두기에는 부담이 너무 크고 또 그렇게 하기에는 김경수가 너무 많은 것을 알고 있다”며 “그래서 나는 코드 사법부가 김경수의 보석을 허가 하리라고 본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지난 성완종 사건 때 나의 예를 들어 (현직인 김경수 지사의 보석 석방을)합리화 하겠지만 나의 경우는 친박들을 살리기 위해 증거를 조작해 나를 엮어 넣은 사건으로 항소심에서 증거 조작이 밝혀져 무고함이 명백했던 경우”라면서 “김경수의 경우는 국민 여론을 조작한 민주주의 파괴 사범인데 이를 같이 취급 할 수는 없다”고 선을 그었다.

주요기사

홍 전 지사는 앞서 보석이 인용된 이 전 대통령과 관련해선, “2/8(2월8일) (경남)창원에서 TV홍카콜라를 생방하고 귀경하는 KTX속에서 나는 같이 간 동료들과 이재오 (한국당)고문에게 전화로 MB는 곧 보석으로 석방 될 수도 있다고 말을 한 일이 있다”며 “그건 MB재판은 사실상 무죄이기 때문에 김경수를 항소심에서 보석으로 석방하기 위하여 MB를 여론 물타기로 먼저 석방 할 것으로 예측한 것이고 예측대로 MB는 석방 되었다”고 주장했다.

한편 서울고법 형사2부(차문호 부장판사)는 이날 오전 10시 30분 김경수 지사의 항소심 첫 공판기일을 연다. 김경수 지사는 두루킹 일당과 공모해 댓글 조작을 벌인 혐의로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아 법정 구속됐다. 재판부는 이날 지난 8일 김경수 지사 측이 청구한 보석 심문 기일도 함께 진행한다.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pistol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