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정진운, ‘도시어부’ 입대 전 마지막 방송…‘무입질’ 짠내 폭발
더보기

정진운, ‘도시어부’ 입대 전 마지막 방송…‘무입질’ 짠내 폭발

뉴스1입력 2019-03-14 16:22수정 2019-03-14 16:2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채널A © 뉴스1

그룹 2AM 정진운이 입대 전 마지막으로 ‘도시어부’에 출연했다.

14일 오후 방송되는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이하 도시어부)에서는 지난 4일 입대해 현재 군 복무 중인 정진운이 입대 전, 마지막으로 출연했던 방송분이 전파를 탈 예정이다.

이날 도시어부의 게스트로 등장한 정진운은 본격적인 낚시에 앞서 “자대 배치받았을 때내가 배지 받는 모습을 재방송으로 봤으면 좋겠다”라며 특별한 각오를 밝혀 현장을 숙연하게 만든다. 이에 이경규는 “너 제대하고 올 때까지 기다릴게”라며 훈훈한 선배의 모습을 보여 현장을 술렁이게 했다는 후문이다.

이어 훈훈한 모습을 지켜보던 이덕화는 “깎을 머리가 있어 부럽다. 나도 입대할래. 난 그냥 가면 돼”라며 뜬금없는 자폭 개그를 선보여 웃음을 자아낸다.

주요기사

더불어 이날 정진운은 파이팅 넘치는 각오를 다지던 모습과는 달리 낚시에서는 유독 약한 모습을 보이고 급기야 미래의 자신에게 영상 편지까지 남기며 짠내를 유발한다.

한편 정진운의 동해 낚시 도전기는 14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도시어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포토·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