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문화예술행사 관람률 80%대 진입했다…2003 조사 이후 처음
더보기

문화예술행사 관람률 80%대 진입했다…2003 조사 이후 처음

뉴스1입력 2019-02-11 16:34수정 2019-02-11 16:3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문체부 2018년 문화향수실태조사 결과 발표
결과 바탕 문화누리카드·생활밀착형 SOC 확충 등 정책 추진
문화예술행사 관람률(위) 분야별 문화예술행사 관람률 © 뉴스1

우리나라 국민이 지난 1년간 문화예술행사를 관람한 비율이 81.5%를 기록해 조사를 시작한 2003년 62.4% 이후 15년만에 처음으로 80%대에 진입했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와 한국문화관광연구원(원장 직무대행 김향자)은 이같은 결과를 담은 ‘2018년 문화향수실태조사’를 11일 발표했다.

문화예술행사 관람률은 2016년 78.3% 대비 3.2%포인트(p) 증가했으며 관람횟수도 지난 1년간 평균 5.6회로 2016년 5.3회에 비해 0.3회 증가했다.

연령에 따른 문화예술 관람률을 살펴보면 60대 이상의 상승폭이 두드러졌다. 2016년 대비 60대는 9.0%p, 70세 이상은 7.5%p 각각 증가해 60대 64.7%, 70세 이상 46.9%로 나타났다.

분야별 관람률은 문화예술 전 분야에서 상승했다. 이번 조사에선 2016년 조사보다 Δ대중음악/연예 6.5%p Δ문학행사 3.1%p Δ뮤지컬 2.8%p 증가했으며, 미술전시회, 영화, 전통예술 관람률도 꾸준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주요기사

지역별로 살펴보면 읍·면지역의 문화예술 관람률이 2016년 대비 6.0%p 상승한 71.7%로 조사돼 대도시(85.2%), 중소도시(82.1%)와의 관람률 격차가 다소 완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문화예술행사관람률(위부터) 가구소득별 문화예술행사 관람률, 연령별 문화예술행사 관람률 © 뉴스1

월평균 가구소득별 문화예술 관람률은 100만 원 미만인 경우 42.5%, 100~200만 원 미만 58.4%로, ‘16년 대비 각각 11.6%p, 12.7%p 상승하였으나, 월평균 600만 원 이상 가구의 문화예술 관람률 91.9%와 비교할 때 격차가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2018년 문화향수실태조사는 2017년 8월1일부터 2018년 7월31일까지 만 15세이상 남녀 1만558명을 조사했으며 전국 17개 시도(제주도 및 세종시 포함) 1:1 가구 방문 면접으로 진행했다.

문체부 관계자는 “국민이 문화예술을 관람하는 활동이 매년 증가하고 있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문화 소외 계층을 대상으로 한 문화누리카드의 지원과 생활밀착형 사회기반시설(SOC) 확충 등의 정책을 지속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세종=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포토·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