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KBS ‘오늘밤 김제동’ 김정은찬양 인터뷰 논란
더보기

KBS ‘오늘밤 김제동’ 김정은찬양 인터뷰 논란

신규진 기자 입력 2018-12-07 03:00수정 2018-12-07 09:2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공산당 좋다” 발언 환영단장 인터뷰
공영노조 “北 중앙방송 같다” 비판… 한국당 “프로그램 즉각 폐지해야”
KBS 시사 프로그램 ‘오늘밤 김제동’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찬양하는 내용의 인터뷰를 내보내 논란이 일고 있다.

4일 밤 ‘오늘밤 김제동’에서 방영된 녹화 인터뷰에서 김수근 위인맞이 환영단장은 “(김정은에게서) 우리 정치인들에게 볼 수 없는 모습을 봤다. 겸손하고 지도자의 능력과 실력이 있고, 지금 (북한의) 경제 발전을 보면서 팬이 되고 싶었다”고 말했다.

김 단장은 지난달 26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출범식에서 “나는 공산당이 좋다”는 등의 발언으로 논란이 됐던 인물이다. 그는 이날 방송에서 북한의 세습과 인권 문제에 대해서도 “박정희 전 대통령 이후에 박근혜 전 대통령도 대통령이 됐다. 시진핑이나 푸틴은 20년 넘게 하는데 왜 세습이라고 이야기 안 하냐”라고 했다.

이에 대해 KBS 공영노동조합은 성명에서 “공영방송 KBS가 보도할 내용이 맞는가. 마치 북한 중앙방송을 보고 있는 것 같았다”고 비판했다. 이어 KBS 공영노조는 “국민 모두로부터 수신료를 받아 운영되는 국가 기간방송이 어떻게 현행법에 반국가 단체로 규정된 북한의 김정은을 일방적으로 찬양하는 발언을 그대로 방송하는가”라고 지적했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의원들은 6일 성명을 내고 “양승동 KBS 사장 지명자가 임명된 이래 편파적이고 이념적인 방송을 일삼더니 마침내 도저히 묵과할 수 없는 일을 저질렀다”며 ‘오늘밤 김제동’ 프로그램 폐지를 요구했다.

한편 KBS ‘오늘밤…’ 제작진은 “해당 방송에서 MC인 김제동 씨는 김정은 방남 환영 단체들에 대한 정치권의 비판적인 반응을 전달하며 중립적인 입장을 견지했다”고 해명했다.

신규진 기자 newjin@donga.com
주요기사
#kbs ‘오늘밤 김제동’#김정은찬양 인터뷰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