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올해 여행 트렌드는 ‘혼행’ ‘즉행’ ‘인문학’
더보기

올해 여행 트렌드는 ‘혼행’ ‘즉행’ ‘인문학’

손가인기자 입력 2017-11-14 03:00수정 2017-11-14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하나투어, 10개 키워드 분석
혼자서라도 즉흥적으로 떠나고… TV프로 배경지역 발길 북적
올해 국내 여행객들은 혼자, 즉흥적으로, TV 여행 프로그램에 소개된 곳을 중심으로 여행을 즐긴 것으로 나타났다. 맛집 탐방 등 취미와 연계하거나 인문학과 여행을 접목하는 등의 테마 상품도 인기였다.

하나투어는 13일 이런 내용의 2017년 여행 트렌드 10개 키워드로 제시했다. 이 밖에 채택된 주요 키워드는 △혼행(혼자 여행) △즉행(즉흥 여행) △TV 속 여행 △테마 여행 △유명인 동행 여행 △배낭 속 인문학 △맞춤 여행 △1% 여행 △모녀 여행 △인바운드 관광 등이다.

우선 1인 가구, 혼밥, 혼술로 상징되는 ‘1코노미’ 시대를 맞아 여행도 혼자 떠나려는 수요가 늘었다. 하나투어를 통해 혼자 패키지여행을 떠난 사람은 최근 4년간 연평균 45%씩 늘었다. 항공권을 혼자 예매한 사람도 매년 27%씩 증가했다.

출발일이 임박한 특가항공권이나 특가여행상품을 발견하면 즉흥적으로 여행을 떠나는 ‘즉행족’도 많았다. 하나투어가 7월 해외 여행객 2100여 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특가상품을 보고 여행을 결정했다는 사람은 21.8%나 됐다.

여행을 소재로 한 TV 프로그램이 인기를 끌면서 배경이 된 여행지를 찾는 여행객도 급증했다. 특히 라오스 상품은 343%, 베트남·캄보디아 상품은 280%나 매출이 늘었다. 이는 방송에 여행지가 노출된 날짜부터 한 달간의 판매량을 전년 동기 판매량과 비교한 결과다.

맛집 탐방이나 영화 감상 등 개성을 존중한 테마 상품도 인기였다. 특정 분야의 전문가와 함께하는 셀럽 투어, 인문학을 접목한 여행상품, 여행객이 직접 여행상품을 구성하는 맞춤형 여행도 주목받았다. 또 욜로(YOLO·현재의 행복을 중시하며 소비하는 태도)족의 증가로 럭셔리한 ‘1% 여행’을 즐기고자 하는 수요도 늘어났다. 20, 30대와 50대 여성의 여행 수요 증가가 맞물리면서 엄마와 딸이 함께 떠나는 모녀여행도 인기를 끈 것으로 나타났다.

손가인 기자 gain@donga.com
#여행#혼행#즉흥여행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