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홍준표 “盧 사망 발언, 민주당이 침소봉대…뇌물 재수사 경고” 비판
더보기

홍준표 “盧 사망 발언, 민주당이 침소봉대…뇌물 재수사 경고” 비판

뉴스1입력 2017-09-25 09:25수정 2017-09-25 11:2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정진석 발언 문제 키우면 뇌물 재수사로 귀착”
“사망문제 왈가왈부하는 것 바람직하지 않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 /뉴스1 © News1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25일 더불어민주당을 향해 “노무현 전 대통령의 사망 문제를 두고 정진석 의원이 한마디 한 것을 침소봉대해서 본질을 두고 곁가지만 논쟁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홍 대표는 이날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노 전 대통령의 사망을 앞두고 벌어졌던 일에 대해 재론하는 것은 서로 바람직하지 않다”며 이렇게 말했다.


그는 “민주당이 정 의원 발언을 두고 문제를 키우는 것은 (노 전 대통령의) 640만 달러 뇌물사건의 재수사 문제와 범죄수익 문제에 귀착될 수 있다는 것을 경고한다”고 언급했다.

이어 “그렇기 때문에 그 문제에 대해 왈가왈부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며 “정부 여당은 이 점을 명심하라”고 덧붙였다.

앞서 정 의원은 지난 2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권양숙씨와 아들이 박연차씨로부터 수백만 달러의 금품 뇌물을 받은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은 뒤 부부싸움 끝에 권씨는 가출하고, 그날 밤 혼자 남은 노 대통령이 스스로 목숨을 끊은 사건”이라는 글을 올렸다.

이에 민주당과 노무현재단은 정 의원을 명예훼손 등 혐의로 고발 조치 하겠다는 입장을 밝히며 강경 대응에 나서고 있다.

홍 대표는 이날 또 “추석선물로 전쟁배낭이 유행할 만큼 남북관계가 엄중하고 시급하다”며 “남북관계 안정을 위해 우리 당이 주장하는 전술핵재배치를 시급히 논의해달라”고 청와대에 재차 촉구했다.


(서울=뉴스1)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