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속보] 매티스 美 국방장관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논의” 확인
더보기

[속보] 매티스 美 국방장관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논의” 확인

뉴스1입력 2017-09-19 04:51수정 2017-09-19 09:0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 중대 위험에 빠트리지 않는 대북군사 옵션 있어”
© News1

제임스 매티스 미 국방장관은 18일(현지시간) 송영무 국방장관과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를 논의했다고 확인했다.

매티스 장관은 그러나 이 같은 옵션을 고려하고 있는지는 밝히지 않았다고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다.

매티스 장관은 이날 기자들에게 한국을 중대한 위험에 놓이게 하지 않는 대북 군사옵션이 존재한다고 밝혔다.

그는 동원 가능한 이런 옵션에 대해 “그렇다. 있다. 그러나 자세히 밝히지 않겠다”고 말했다.

그럼에도 매티스 장관은 외교와 제재가 북한을 압박하는 데 성공하고 있는 것으로 믿고 있다고 밝혔다.

매티스 장관은 또 북한의 미사일 시험발사는 “그들을 취약하게 만든다”고 믿는 선을 넘지 않도록 계획됐다고 설명했다.

그는 지난주 일본 상공을 지나는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와 관련, 당시 미국과 일본은 직접적인 위협이 되지 않는다고 판단해 요격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한편,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논란에 대해 미 국방부 관계자는 지난 13일 미국의 소리(VOA) 방송에 “한국과 일본의 국방력 강화를 지지한다”며 “이와 관련해 구체적인 언급을 하는 것은 부적절하다”는 입장을 표명했었다.

전술핵은 1kt~수백 kt의 위력을 가진 소규모 핵무기로, 미국은 1958~1991년소련과 중국 억제 등을 이유로 총 11개 유형의 전술핵을 한국에 배치한 바 있다.

(서울=뉴스1)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