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내향적이시네요, 책 ‘미움 받을 용기’를 추천합니다”
더보기

“내향적이시네요, 책 ‘미움 받을 용기’를 추천합니다”

김정은기자 입력 2017-09-13 03:00수정 2017-09-13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맞춤 책 추천하는 큐레이션 서비스
교보문고 ‘하비랩’, 성격 분석해 독자들에 도서와 취미 용품 추천
인터파크도서-알라딘 등도 운영
교보문고 서울 광화문점에서 운영 중인 하비랩(취미연구소·Hobby lab) 코너. 고객들의 성격 유형을 분석해 취미용품과 서적 등을 추천해 인기를 얻고 있다. 교보문고 제공
‘당신의 성향과 더 가까운 것을 고르세요. 사람 사이 상호작용을 촉진하는 역할을 한다 vs 사람들을 연결시키는 일을 잘 하지 않는다.’

12일 교보문고 서울 광화문점 한쪽에 마련된 하비랩(Hobby lab·취미연구소) 코너. 4, 5대의 태블릿PC에는 독자의 성격 유형을 분석할 수 있는 34개 문항이 담겨 있었다. 해당 문항을 따라 답변을 입력하자 △내향형 △현실감각형 △외향형 △직관형 등 4가지 성격 유형 중 해당하는 성격이 나왔다. 각각의 성격에 맞는 책과 취미용품도 추천됐다.

지난달 11일부터 27일까지 교보문고 강남점에서도 이 부스가 운영돼 인기를 끌었다. 내향형 독자에겐 ‘미움 받을 용기’(기시미 이치로·인플루엔셜) ‘혼자 잘해주고 상처받지 말라’(유은정·21세기북스)와 같은 책을, 현실감각형에겐 ‘이기적 유전자’(리처드 도킨스·을유문화사)와 ‘어떻게 원하는 것을 얻는가’(스튜어트 다이아몬드·에이트 포인트) 등을 추천했다. 교보문고 관계자는 “이달 11일까지 약 한 달간 광화문점과 강남점의 하비랩 코너를 통해 책을 추천받은 고객 수가 1만3444명에 이른다”고 말했다.

최근 서점가에 고객 맞춤형 책을 추천해주는 ‘큐레이션 서비스’가 인기다. 인터파크도서는 지난달 23일 ‘도서 톡집사’를 선보였다. 전문 책 컨설턴트 프로그램인 ‘알프레드’가 독자의 과거 도서구매 이력과 관심사를 분석해 1 대 1 대화로 책을 추천해주는 서비스다. 인터파크도서 관계자는 “도서 추천뿐만 아니라 배송, 반품, 취소, 교환 등 고객이 원하는 상품에 대한 상담도 가능하다”고 전했다.

알라딘은 2010년 8월부터 큐레이션 서비스인 ‘추천 마법사’를 운영 중이다. 고객의 구매 데이터를 바탕으로 고객의 관심분야를 추출한 뒤 비슷한 성향의 다른 고객들의 구매 데이터를 분석해 적합한 책을 추천하는 서비스다. 알라딘 관계자는 “하루 평균 3만 명 이상의 고객들이 추천 마법사 코너를 방문해 추천받은 책을 실제 구매 활동에 참고하고 있다”며 “베스트셀러 코너보다 하루 평균 방문자가 1.5배 많다”고 말했다.
 
김정은 기자 kimje@donga.com
#교보문고 큐레이션 서비스#hobby lab#큐레이션 서비스#알라딘#추천 마법사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