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김진태 “檢, 박근혜에 전직 대통령 예우 충분히 갖춰라”
더보기

김진태 “檢, 박근혜에 전직 대통령 예우 충분히 갖춰라”

뉴스1입력 2017-03-21 11:24수정 2017-03-21 13:3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 © News1

자유한국당의 대선주자인 친박(親박근혜계) 김진태 의원은 21일 박 전 대통령의 검찰 조사와 관련 “전직 대통령에 대한 예우를 충분히 갖춰달라”고 검찰에 당부했다.

김 의원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검찰이 이 사건 진실을 제대로 밝히길 기대한다”며 이렇게 말했다.

그는 “박 전 대통령이 지금 검찰 조사를 받고 있다”며 “열심히 수사해 범죄자를 처단하는 것이 검찰의 임무이기도 하지만 억울한 일이 없도록 하는 것도 검찰의 존재 이유”라고 강조했다.

김 의원은 “검찰이 박 전 대통령을 당연히 불구속수사하지 않겠냐”면서 “야권 후보들이 구속수사를 주장하는 등 정치권에서 압력을 넣는 것은 옳지 않다”고 비판했다.


박 전 대통령이 검찰 조사실로 가기 전 “국민 여러분께 송구스럽게 생각합니다. 성실하게 조사에 임하겠습니다”라는 메시지를 남긴 것과 관련해선 “조사받는 분으로서 해야 할 말씀을 하셨다. 원론적 말씀이다”라고 평가했다.

이날 박 전 대통령의 서울 삼성동 사택을 찾지 않은 이유에 대해선 “대선후보인데 직접 갈 겨를이 없다”면서 “마음으로 응원해드린다”고 답했다. 그는 지난 12일에는 사택 앞에서 청와대를 나온 박 전 대통령을 맞이했다.

김 의원은 “검찰이 매일 하는 말이 원칙과 정도를 지키겠다는 것”이라며 “검찰이 생각하는 원칙과 정도가 무엇인지 차분히 지켜보겠다”고 말했다.


(서울=뉴스1)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