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 미술

구혜선, 이번 명함은 화가…홍콩 국제아트페어

뉴시스

입력 2013-03-07 00:55:00 수정 2013-03-07 00:55:00

탤런트 구혜선(29)이 5월 24~27일 국제아트페어 ‘홍콩 컨템포러리’에 초청작가로 참가한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한국 배우로는 지난해 첫 아트페어 때 화가로 참석한 하정우에 이어 구혜선이 두 번째로 초청받았다”며 “구혜선은 새롭게 그린 ‘자화상’을 포함, 총 10~15점의 작품들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구혜선은 2009년 첫 전시회 ‘탱고’를 통해 펜 일러스트를 선보였다. 최근 예술의전당에서 두 번째 전시회 ‘잔상-애프터이미지’를 개최하는 등 꾸준히 작품 활동 중이다.

【서울=뉴시스】


재테크 정보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국제

사회

스포츠

연예

댓글이 핫한 뉴스

오늘의 dongA.com

트위터 페이스북 마이뉴스 설정


모바일 버전 보기